황금콩밭 

100% 국내산 콩으로 가마솥에서 매일 두부를 만듭니다

2018 미쉐린 가이드 서울

100% 국내산 콩과 소금으로 매일 새벽 당일 판매할 두부를 만드는 아현동 뒷골목의 두부 전문점. 황금콩밭의 두부는 진한 두유와 소량의 간수를 사용해 콩 특유의 고소하면서도 달달한 맛과 우유처럼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한다. 출판사를 운영하는 작가 출신의 윤태현 대표는 본인이 즐기는 건강한 음식을 주변 사람들과 나누고픈 마음에 손수 담근 청국장과 전통 탁주도 함께 판매한다. 두부 전문점이지만 제주 무항생제 돼지고기 보쌈과 자연산 우럭 찜도 이곳의 별미다.